안녕하세요함백산장지기 석영입니다.

지난 주 긴 감이당 여름 휴가를 보내고인사 드립니다. ^^

저와 산진샘도 휴가를 잘 보내고 어제 오랜만에 산장에 방문했습니다.

 

KakaoTalk_20210817_224345175_19.jpg

역시 만나자 마자 촤악창문을 모두 열고 잠자는 산장을 깨워줍니다.

시원하게 공기와 햇살이 통합니다.

휴가기간 동안 많은 분들이 산장을 이용해주셨는데요. 그래서 이곳저곳 변화들이 있었어요.

또 다른 산장운영멤버 영주샘께서 비품들을 꼼꼼히 채워주셨고요,

새로운 책상도 생기고물건이나 가구의 위치들이 바뀌어 있기도 했습니다.

그래서 저희는 어디에 새로운 물건들이 들어왔는지 익힐 겸,

애매하게 있는 애는 자리를 다시 잡아주기도 할 겸,

정리가 안 된 물건들은 정리를 해주기도 할 겸대청소를 하기로 했습니다!

 1.

먼저큼직한 물건들을 체크하고 정리해줍니다.

KakaoTalk_20210817_224345175_11.jpg

KakaoTalk_20210817_224345175_08.jpg

산장에 있던 이불들을 안채로 옮겨주고요.

KakaoTalk_20210817_224345175.jpg

침낭들도 자리를 옮겨주었어요.

매트 위에 침낭들을 올려놓으니 잘 흐트러지기도 하고,

창문을 여느라고 매트를 밟으면 매트가 톡튀어나오는데

얘 하나를 바로잡아주기 위해서 매번 모든 침낭을 빼내고 톡톡 쳐줘야 했기 때문이지요.

 

KakaoTalk_20210817_224247357_29.jpg

(이렇게) 톡톡!

 

그래서 침낭들은 방석 옆으로옮겨주었습니다!

KakaoTalk_20210817_224247357_24.jpg

KakaoTalk_20210817_224247357_25.jpg

요렇게 따로따로!

2.

그리고 쓸닦의 시간

산장과 안채 쓸고~ 닦고~를 해줍니다.

KakaoTalk_20210817_224247357_22.jpg

뭔가 산장의 혈관청소를 해주는 기분몹시 상쾌했습니다(간과 심장이 안좋은 1인의 시선ㅋ)

 

KakaoTalk_20210817_224247357_02.jpg

근데 청소를 하는 사이 산진샘이 키가 많이 큰 것 같지 않나요?

KakaoTalk_20210817_224247357.jpg

뒷모습이 거의 김연경 선수!

KakaoTalk_20210817_224247357_01.jpg

의 비밀은 바로 의자^^

KakaoTalk_20210817_224156931_29.jpg

(쇽!) 청소 후엔 의자도 제자리에~^^!ㅎㅎ

3.

KakaoTalk_20210817_224247357_12.jpg

마당의 평상도 깨끗하게 닦아줍니다.

그늘막을 쳤는데도 왜 새똥이 있는 걸까요?

의문을 품고 바로 누울 수 있을만큼’ 깨끗하게 닦습니다~

KakaoTalk_20210817_224247357_10.jpg

오늘도 평상샷을 남기기 위해!^^

KakaoTalk_20210817_224247357_07.jpg

하지만 건방진 자세를 하고 있던 저는 곧 민망해하며 일어납니다.ㅋ

 

대문 밖에서 아니 이렇게 요염한 자세를…”이라며 말을 걸어오는 누군가가 있었기 때문!

바로 수현이모~~^^

KakaoTalk_20210817_224247357_18.jpg

함백에 코로나 확진자가 많아져서 복희씨로부터 절대 접촉 금지령을 받은 저희들

그래서 못 뵐 줄 알고 조금 아쉬웠는데이번 주도 뵙게 되니 반가웠습니다~^^

이모께서는 마당 밖에서, 할 일들 몇가지를 일러주셨습니다.

그 중 하나는 마당 풀 뽑기!

전날 제초제를 뿌리긴 했지만 죽지 않은 풀들이 있대요.

KakaoTalk_20210817_224247357_17.jpg

이모 말씀을 듣고 보니 푸른 빛이 가시지 않고 살아있는 강아지풀들이 보이더라고요.

얘네들이 씨를 날리면 내년에 난리가 난다고 합니다~!(날리면 난리가 난다~)

(그리하여~ 2교시(?)엔 산진샘은 텃밭저는 마당을 맡아 관리를 해주었습니다ㅎㅎ)

 

KakaoTalk_20210817_224156931_23.jpg

(영롱한 방토 사진은 뽀나스)

 

 

한데 제초제 얘길 듣고나니 대문 옆 시들시들한 꽃들이 눈에 들어왔습니다.

KakaoTalk_20210817_224247357_16.jpg

이 꽃들도 제초제 때문에 죽은 거예요?”

아니 얘네는 꽃이 (질 때가 되어서진 거지. 씨앗을 품는(?) 거지.

올해 일찍 펴가지고 일찍 졌어.”

알고보니 조금 일찍 폈다가조금 일찍 지고 있었던 꽃들~!

가을이 다가옴을 잊고 있었습니다ㅎㅎ

왜 일찍 핀 거예요?”

지들 맘이지~”

ㅋㅋ 저의 우문과 수현이모의 현답이었습니다.^^

꽃은… 그냥 피웠겠지요펴보니 이른 것을 어찌할교~~ 또 그냥 져갑니다.

부지런히~ 혹은 자연스럽게~ㅋㅋ

KakaoTalk_20210817_224247357_13.jpg

KakaoTalk_20210817_224247357_14.jpg

다음번엔 언제 어떻게 필런지요.^^!

KakaoTalk_20210817_224156931_25.jpg

맛난 간식으로 숨을 돌리고,

일정이 모두 끝나고도 시간이 조금 남아 산책을 나가보았습니다.

못 걸어본 길을 걷고싶다는 (술토(=멍멍이)를 가지고 있는산진샘의 제안으로

이제까지 발길을 둬본 적 없는 길을 걸어봅니다.

 

KakaoTalk_20210817_224156931_18.jpg

KakaoTalk_20210817_224156931_13.jpg

여기저기 몰랐던 벽화들도풍경들도 많아 새로웠습니다.

KakaoTalk_20210817_224156931_12.jpg

기차 벽화와

KakaoTalk_20210817_224156931_14.jpg

마침 지나가는 기차.

 

KakaoTalk_20210817_224156931_21.jpg

가깝고 너른 함백의 산무성한 나무들아름다운 구름입니다!

 

KakaoTalk_20210817_224156931_02.jpg

담주 산장&함백은 어떤 모습으로 우리를 기다리고 있을지기대가 됩니다.^^

그럼다음 주 산진샘의 후기로 뵙겠습니다~!^^

그때까지, 평안하세요~^^!

5 1 vote
Article Rating
guest
2 Comments
오래된 항목
최근 항목 인기 항목
Inline Feedbacks
View all comments
재훈
재훈
1 month ago

“지들 맘이지~” 정말 절묘한 말이네요ㅋㅋ 함백산장 기회가 되면 또 들르고 싶습니다~

석영
석영
22 days ago
Reply to  재훈

ㅋㅋ 재훈~ 댓글 고마와 ^^ 너의 산장 후기도 재밌게 읽었어!! ㅋㅋ 언제 한 번 또 산장에 청년의 기운을 불어넣어 주시오~~!

Last edited 22 days ago by 석영
2
0
Would love your thoughts, please comment.x
()
x