더보기

명론名論: 명실상부하게 살아가기

원자연(남산강학원 청년스페셜) 우리는 수많은 ‘이름’(名)으로 살아간다. 태어나면서부터 생긴 ‘이름’부터, 살면서 붙여진 또 다른 ‘이름’들로 불리며 말이다. 누구누구의 엄마, 어느 회사 과장님, 헬스장 회원님 등등. 이런 것들은 보통 ‘자리’를 나타내는 경우가…
더보기
Share
더보기

너무 애쓰지 마

고지연(강감찬 글쓰기학교) 나에게는 저절로 뻗쳐나오는 기운이 있다. 과도한 보살핌의 기운. 집에서는 아이에게, 직장에서는 학생들에게 사용한다. 매년 그 대상은 변경되는데 올해의 타겟은 등교거부, 학교생활 부적응 학생이다. 학기 초 배정명단에서 그 학생의…
더보기
Share
더보기

풍천소축, 작은 성취는 혼자 힘으로 이루어지지 않았다

이성남 (감이당 금요대중지성) 風天 小畜   ䷈ 풍천소축 小畜, 亨, 密雲不雨, 自我西郊. 소축, 형, 밀운불우, 자아서교. 작은 것으로 길들이는 것은 형통하니, 구름이 빽빽이 모였지만, 비가 내리지 않는 것은 내가 서쪽 교외로부터…
더보기
Share