하위 목록

더보기

‘불가피함’, 삶에 눈뜨게 하다!

안 상 헌(감이당 금요대중지성) 신과의 결별을 선언한 니체! 삶은 형이상학적 희망으로 살아가는 것이 아님을 깨달은 니체! 그는 이제 ‘인간적인 너무나 인간적인 철학’을 시작한다. 『인간적인 너무나 인간적인』은 니체의 중기 저작을 대표하면서…
더보기
Share